● 감악산(657m) 등산지도 .....▲▲▲ 등산, 관광지도

경기 파주군 적성면과 양주군 남면, 연천군 전곡읍에 걸쳐 있는 감악산(657m)은 개성 송악산, 가평 화악산,
과천 관악산, 포천 운악산과 함께 경기 5악의 하나로 알려진 산이다.

바위 사이사이로 검은 빛과 푸른 빛이 쏟아져 나온다 해서 감악산이라 불렸다. 휴전선에 가까워 명성과는 달리 입산
통제구역으로 묶여 있어 일반인에게는 많이 알려지지 않았다가 몇 년 전부터 통제가 완화되어 등산인들이 찾기 시작했다.
등산이 허용된 코스는 범륜사와 신암리, 원당리 방향 등산로이다.

큰길에서 차를 내려 범륜사 쪽으로 올라가다 보면 높이 35m의 2단으로 되어 있는 은계폭포(비룡폭포)가 보인다.
은계폭포는 겨울에 빙벽등반하기 좋은 연습장으로 빙벽동호인이 많이 찾는 곳이다.
본래 감악산에는 감악사,운계사, 운림사 등의 사찰이 있었지만 모두 불에 타 없어지고 지금은 범륜사 하나만 있다.
1970년 옛 운계사터에 재창건된 범륜사는 해탈교라는 작은 다리가 있고 절 뒤편에는 산신각이 있으며 산신각 옆에는
석간수가 흐르고 있다.

감악산에서 볼 수 있는 유적으로는 등산로 초입의 '범륜사'와 정상부에 있는 파주군 향토유적 8호로 지정된 .비뜰대왕비',
장군봉 아래의 임꺽정굴이 있다. 비뜰대왕비는 글자를 판독하기 힘들어 '설인귀비' 설과 '진흥왕순수비'설이 함께 전해진다.
등산로를 따라 펼쳐지는 문화현장을 답사하고 정상부에서는 북녘 땅을 바라보는 데 산행의 묘미가 있다.

범륜사를 통해 정상으로 가는 길은 범륜사 입구에서 하차, 비탈길을 올라가면 관광 안내소와 은계폭포(비룡폭포)가
나타난다. 5분 정도 더 오르면 범륜사, 이곳에서 식수를 준비하고 계곡을 따라 본격적인 산행을 시작하게 된다.
범륜사에서의 산행코스는 오른쪽 능선을 타고 임꺽정봉, 장군봉을 거쳐 정상에 이르는 코스와 계곡코스로 감악산 정상
남쪽의 안부로 올라가는 코스가 있다. 계곡길을 500미터정도 올라가면 널찍한 밭이 나오고 여기서 코스는 다시 세가닥
으로 나뉜다.

묵밭길을 지나 우측길은 암릉길, 두번째는 계곡길, 세번째는 왼쪽 능선길이다.
좌측길로 가서 북쪽 능선을 타고 오르면 북쪽으로 평야지대를 보며 시원한 산행을 할수있다. 왼쪽으로는 급경사가
많으므로 겨울에는 아이젠 지참 필수코스이다.
어느코스이던 1시간 30분정도 오르면 정상에 다다른다. 정상은 넓은 공터로 조망이 매우 좋고 초소와 비틀대왕비가
서있다. 능선안부 좌측이 정상, 우측이 장군봉이다. 정상은 펑퍼짐한 평지에 감악산비가 석단위에 있다. 정상에서 남쪽
으로 안부(안부)를 지나 장군봉까지 암릉길을 따라가면 암봉 아래 임꺽정굴이 있다. 능선을 따라 내려가면 신암리로
가게 된다.

하산은 장군봉, 임꺽정봉을 거쳐 남릉을 따라 부도골로 내려서는 것이 좋다. 범륜사쪽에 비해 대체로 호젓하기도 하고
조망도 좋아 감악산의 진면목이 드러나기 때문이다. 하산길에도 계곡길과 능선길이 있다. 주능선 날등은 암릉이지만
아래로 내려오면 유순한 육산길이다. 범륜사 계곡으로 들어서서 능선을 거쳐 정상에 올랐다가 신암리로 내려오는 코스에
걸리는 시간은 3시간 정도. 하산을 마친 뒤 큰길까지 나오는데 30여분을 더 잡아야 한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마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