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후쿠오카여행 (3/7)_2일차(2/3)_오이타현: 마메다마치, 삿포로맥주공장, 현수교 ♥ 해외여행_일본



2일차(2/6)_후쿠오카: 모모찌해변, 다자이후 텐만구~마메다마치/삿포로맥주공장~현수교~유후인 긴린호수/민예마을

후쿠오카돔옆에 자리잡은 힐튼호텔
아침 조식 종류가 너무 많다
오랫만에 접해 보는 '일본음식' 고유의 냄새가 코끝을 자극한다.

​2.4km의 인공해수욕장 모모찌해변,
뻘을 일구어 하와이 모래를 공수해 와 해수욕장을 만들었다고 한다

학문의 신을 모셨다는 다자이 후텐만구 신사
잘 가꾸어진 정원
홍매화 등이 피어 있었다

일본 전통거리 마메다마치 거리 보기
2~3백년전의 전통가옥들, 사람이 보이질 않는다
간장, 된장, 양갱이 시음.... 
별시리 볼것은 없었다

남자폭포, 여자폭포, 아기폭포가 있다는.....
해발 777m의 꿈의 현수교
지역민들의 모금으로 지었다는데 2년만에 손익분가점을 넘었다 한다
당시 환율로 240억원 규모

블루베리 아이스크림를 먹어주고
갈때 15번, 올때 15번 소원을 외치면 소원이 이루어진다나........
마케팅 일환이 아닐까?

유후인 도착
말이 호수지 조그만 연못 수준의 '긴린호수(金鱗湖)'
안개가 피어 오르면 멋지다는데..
아기자기한 소품을 만날 슈 있는 '유후인(由布院)' 민예거리
마치 동화속같은 작은 마을 같다.
금상 고로케, 푸딩, 빵 등 작은 물건을 파는 작은 가게들이 즐비하다.
큰돈은 아니지만 잔돈을 계속해서 쓰게 만드는......

1,700m 고지대를 지나는데, 나무가 없는 민둥산 지대를 지난다.
화산 폭팔땜시 그렇다고 한다

숙박지  벳부 스기노이아 호텔 도착
엄청큰 규모다.
저녁을 먼저 먹는데 국내 유수의 뷔페와 견줄만 하다.

빵빵한 배를 소화시킬겸 가까운 다이소 방문
물건의 다양성이 국내 마트만 하네
숙소에서 온천욕을....






오이타현 마메다마치(豆田町)
오이타현에서 가장 오래된 거리인 '마메다마치(豆田町)'는
규슈의 작은 교토로 불릴 만큼 전통 가옥 보존이 잘 되어 있는 마을입니다.
전통 가옥으로 이루어져 있는 마을로 히타라는 도시에 위치합니다. 온천 도시 히타는 우리나라에는
그다지 알려지지 않았으나, 과거 규슈의 천황 직할지에서 들어온 세금이 모이는 장소였던 히타에는
은행과 상업이 발달했고, 이와 함께 문화도 번영하였으며,
그 흔적을 오이타 현에서 가장 오래된 거리인 마메다마치(豆田町)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중심부에 큰 강이 흐르고, 주위는 산으로 둘러싸인 히타에는 부유한 상인들이 많았기에 봄이면 자신의
딸을 위해 경쟁적으로 히나마쓰리를 열었다고 하며, 그들 덕분에 지금까지 옛날에 만들어진 히나 인형이
히타의 여러 곳에 남아 있을 수 있었습니다. 마메다마치의 상점들에서는 각각 나막신, 일본술(사케),
매실 장아찌(우메보시) 등 일본을 전통을 담은 물건들도 판매를 하고있어,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 명소 입니다.




1932년에 창업한 쿤초양조장
요즘은 시음만하고 나와서 가이드가 미안해서
못 들어간다고 한다.
술 저장창고로 사용하는 건물은 1702년에 지어졌다고 한다




17세기 에도막부시대의 거리 모습을 간직하고 있는 '마메다마치'거리
한글 안내글이 여기저기 많이 보인다.








175년 전통의 간장
간장도 시음을 하는데 맛난다











'히나 인형'












된장, 양갱이 시음장








오이타현(大分県) 삿포로 맥주 큐슈 히타공장
시음이 가능한데 휴무일이란다.
이곳에서 근사한 점심식사를 했다

















오이타현 꿈의 현수교 '고코노에 유메 오츠리바시'
전국에서 5,890:1의 경쟁작이란다
길이 390m, 높이 777m, 폭 1.5m
관광지가 없는 이곳에 주민들의 모금으로 만들어졌다고 하는데
1년에 250만명 이상이 방문한다고 한다







일본 100선 폭포라는 '진동폭포'
남자폭포, 여자폭포, 애기폭포로 이루어졌단다.











전망대 조망








블루베리 아이스크림이 유명하다해서 먹었는데
그다지 감동적이지 않았다.




다시,
되돌아 간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마우스